경남 김해 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 조성

- 경남권역 물류네트워크 구축 및 스마트 물류단지로 개발

차연순 기자 | 기사입력 2019/09/05 [09:29]

경남 김해 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 조성

- 경남권역 물류네트워크 구축 및 스마트 물류단지로 개발

차연순 기자 | 입력 : 2019/09/05 [09:29]
[진주인터넷뉴스ㅣ 차연순 기자]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김해 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계획’을 최종 승인하고 5일, 고시했다.

 

▲ 경남김해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위치도     © 경상남도 제공


‘김해 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계획’은 지유앤주식회사가 김해시 상동면 대감리 산164-1번지 일원 9만 7745㎡에 대해 신청한 물류단지계획으로, 그간 경남도는 관계기관 협의를 거치고 영향평가 완료하는 등 행정절차를 이행했다.


김해 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는 상동IC와 연접하고 교통여건이 우수한 물류단지 개발을 통해 지역주민의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목적으로 조성된다.


물류단지는 물류단지시설용지 7만 4362㎡(76.0%)와 지원시설용지 2204㎡(2.3%), 공공시설용지 2만 1179㎡(21.7%)로 구성되며, 4902㎡(5.0%)의 공원은 물류단지 근무자와 지역 주민들에게 휴식공간으로 제공함으로써 근로자와 주민들의 복지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경남도는 승인일로부터 2021년까지 420억 원을 투입해 단지조성 등 기반시설 공사를 완료하고, 약 1000억 원의 건축비와 자동화 등 최첨단 물류기술을 적용해 스마트한 물류단지가 조성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 경남김해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조감도     © 경상남도 제공


경남도 관계자는 “물류단지 조성 및 운영 시에 국세 및 지방세수 증대효과가 기대되고, 신규 고용창출과 유입인구로 인해 직ㆍ간접적으로 경남권역 지역 경제 활성화와 도시경쟁력 확보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한편, ‘김해 상동스마트일반물류단지’는 경남권역 및 김해시에 대표적인 물류시설로, 지역 간 물류채널구축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와 신규 고용창출은 물론, 관련 사업(포장, 광고, 기자재 등)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