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군, 24~25일 ‘귀농·귀촌 플리마켓&페스티벌’ 개최

- 보물섬 남해에서 함께 삽시다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8/13 [11:59]

남해군, 24~25일 ‘귀농·귀촌 플리마켓&페스티벌’ 개최

- 보물섬 남해에서 함께 삽시다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8/13 [11:59]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남해군이 오는 24일과 25일 양일동안 남해유배문학관에서 ‘보물섬 남해 귀농·귀촌 플리마켓&페스티벌’을 개최한다.

 

▲ 보물섬 남해 귀농·귀촌 플리마켓&페스티벌 포스터     © 남해군 제공


이번 행사는 귀농·귀촌인의 소득제고를 통해 안정정착을 도모하고 지역민과 소통하는 ‘함께 사는 보물섬 남해’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먼저 플리마켓에는 들꽃압화 악세서리, 블랙초코베리, 장아찌, 다육식물, 연잎차, 천연제품, 의류, 소품, 마늘, 히카마, 땅콩호박 등 귀농귀촌인이 직접 재배하고 생산한 상품들이 준비돼 있다.

 

또 추억의 교복 입어보기, 아로마테라피, 수분젤체험, 액자만들기, 도자기만들기, 쿠키·꽃차·솜사탕만들기, 캔들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민속놀이 등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거리와 계절과일, 닭강정, 디저트, 음료 등 풍성한 먹거리가 방문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유배문학관 광장 주무대에서는 귀농귀촌인 즉석 현장노래방, 7080추억노래, 버스킹공연, 통기타라이브 공연, 팝스오케스트라 등 다채로운 공연들이 펼쳐지며 유배문학관 내에서는 펜화, 서예, 서양화, 유화, 도자기 작품 등 귀촌 예술인들의 예술혼이 담긴 수준 높은 작품들을 만나 볼 수 있다.

 

행사 관계자는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가 다채롭고 풍성하게 준비한 만큼 귀농귀촌인과 지역민 간 소통의 징검다리가 되고 지역화폐 화전 사용으로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될 수 있는 뜻깊은 행사가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