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공군과 해군에 후원금 2억원 기탁

- 김조원 사장, “유자녀들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해 가는 밑거름 되길 소망”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6/11 [15:11]

KAI, 공군과 해군에 후원금 2억원 기탁

- 김조원 사장, “유자녀들이 훌륭한 인재로 성장해 가는 밑거름 되길 소망”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6/11 [15:11]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한국항공우주산업(주)(KAI) 김조원 사장은 11일, 원인철 공군 참모총장과 심승섭 해군 참모총장을 예방하고, 각 군 장학재단에 각각 1억원의 후원금을 기탁했다.

 

▲ KAI 김조원 사장이 공군 원인철 참모총장과 장학기금 기탁 증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국항공우주산업(주) 제공


기탁금은 공군의 ‘하늘사랑 장학재단’과 해군의 ‘바다사랑 해군장학재단’에 전달돼 각 군에서 순직한 장병들의 유자녀 학업지원 장학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KAI는 공군, 해군의 장학재단 뿐만 아니라 육군의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과 해병대 ‘덕산장학회’에도 후원금을 기탁할 계획이다.

 

KAI는 창사 이래 지속적으로 육·해·공군 및 예하부대를 후원해 오고 있으며, 올해 지원금까지 포함하면 33여억원 규모에 달한다.

 

▲ KAI 김조원 사장이 해군 권혁민 참모차장과 장학기금 기탁 증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국항공우주산업(주) 제공


김조원 사장은“대한민국 영토와 국민의 안전을 수호하는 각 군 장병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국가를 위해 순직한 장병의 자녀들이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훌륭한 인재로 성장해 나갈 수 있는 작은 밑거름이 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