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한마음 치매극복 걷기행사’ 성료

- 13일, 진주 남강 야외무대...2000여 명 참석해 치매극복 희망 나눠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4/15 [14:05]

경남도, ‘한마음 치매극복 걷기행사’ 성료

- 13일, 진주 남강 야외무대...2000여 명 참석해 치매극복 희망 나눠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4/15 [14:05]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상남도가 지난 13일, 진주시 칠암동 경남문화예술회관 앞 남강 야외무대 일원에서 ‘2019년 한마음 치매극복 전국동시 걷기행사’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 2019년한마음치매극복걷기행사     © 경상남도 제공


이날 행사는 '치매애(愛) 희망을 나누다'를 슬로건으로 윤인국 경남도 복지보건국장, 조규일 진주시장, 도의원 등을 비롯해 도민 2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마음 치매극복 전국걷기행사’는 치매 예방에 좋은 ‘걷기’를 실천하고, 치매 극복을 기원하는 전국적인 동시 행사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3회째 실시됐다.

 

보건복지부와 경상남도가 주최하고 경상남도광역치매센터(경상대학교병원)와 15개 치매안심센터(창원,마산,진주,통영,사천,김해,밀양,양산,의령,함안,창녕,하동,산청,함양,거창)가 공동주관했다.

 

▲ 2019년한마음치매극복걷기행사     © 경상남도 제공


이날 행사는 난타공연을 시작으로, '걷기(약 4km)'와 부대행사 순으로 진행됐으며, 각종 체험부스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돼 참가자들이 치매를 이해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됐다.

 

윤인국 경남도 복지보건국장은 “치매는 무엇보다도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인식개선이 우선시 돼야 하는데, 이를 위해 치매예방에 도움이 되는 걷기 행사에 많은 도민들이 함께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경상남도는 경남형 치매관리 책임제 모델구축으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치매예방사업 추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