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의회, 삼성교통 파업사태 논의 간담회 가져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2/11 [16:57]

진주시의회, 삼성교통 파업사태 논의 간담회 가져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2/11 [16:57]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진주시의회(의장 박성도)는 11일, 의장단 및 상임위원장단 간담회를 개최해 삼성교통 파업사태에 대해 논의했다.

 

▲ 삼성교통 파업사태 논의를 위한 간담회     © 진주시의회 제공


이날 1시간여의 논의 결과 현재 시민소통위원회가 삼성교통 파업사태 해결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하고 있는 만큼 우선 시민소통위원회의 의견을 존중하고 위원회가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의견을 모았다.

 

또한 사태수습을 위해 진주시와 삼성교통이 직접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하기로 했다.

 

시의회 관계자는 “시의회도 이번 삼성교통 파업의 조속한 해결을 위해 많은 고심을 하고 있으며, 시민들의 편에서 사태해결을 위한 모든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