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대, ‘김해시ㆍ하동군 겨울 위탁 영어캠프’ 마련

- 초등학생 140명…상황영어ㆍ직업체험 등 다양한 영어교육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1/06 [15:42]

경상대, ‘김해시ㆍ하동군 겨울 위탁 영어캠프’ 마련

- 초등학생 140명…상황영어ㆍ직업체험 등 다양한 영어교육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1/06 [15:42]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국립 경상대학교(GNUㆍ총장 이상경)는 겨울방학을 맞이해 김해시와 하동군의 위탁으로 ‘GNU 겨울 위탁 영어캠프’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 영어캠프입소식     © 경상대학교 제공


경상대학교 국제어학원(원장 구승본 영어영문학과 교수)에 따르면 김해시와 하동군 위탁 영어캠프에는 초등학교 4~6학년 140명이 참가한다. 김해시에서 100명, 하동군에서 40명을 자체 선발했으며, 교육은 1월 6일부터 15일간 진행된다.

 

입소식은 6일 오후 1시 30분 국제어학원에서 김해시, 하동군 관계자와 경상대학교 국제어학원 관계자, 강사, 학생, 학부모 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김해시와 하동군은 초등학생의 영어 실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수년째 경상대학교에 영어캠프를 위탁하고 있다. 전국 최고의 강사진과 시설, 교과과정을 통해 학생들의 영어실력이 눈에 띄게 높아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해시는 2016년 처음 경상대학교 위탁교육을 시작해 4년간 총 592명(2016년 201명, 2017년 109명, 2018년 182명, 2019년 100명)을 경상대학교로 보냈다.

 

하동군은 2013년을 시작으로 7년간 총 197명(2013년 10명, 2014년 11명, 2015년 35명, 2016년 76명, 2017년 25명, 2019년 40명)이 참여하게 됐다.

 

경상대학교 국제어학원은 ‘박물관 및 고문헌도서관’ 신축 개관을 기념해 박물관 전시실과 체험실을 클래스별로 학습할 수 있는 과정을 비롯해 실내 클라이밍(암벽등반), 스트릿 댄스 과정을 특별히 마련했다.

 

또한 학생들의 지속적인 흥미유발을 위한 ‘다양한 체험교육’과 실생활에서 접하게 되는 실용회화능력과 상황대처능력 향상을 도모하는 ‘상황영어체험 교육’을 병행한다.

 

교과과정은 언어ㆍ음악ㆍ미술과 공예ㆍ영어 일기쓰기로 나뉜다. 언어는 수준별 영어교재 학습을 통해 기본 영어실력을 향상하기 위한 내용으로 구성되고, 음악은 영ㆍ미권 국가 전통노래와 팝송을 통해 실용영어를 학습할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된다. 미술과 공예는 주제별 그리기, 소품제작 및 미술, 공작 활동 수행 등으로 이뤄지고, 영어 일기쓰기는 영어일기 작성 및 강사의 첨삭을 통해 영작문 실력을 향상시키게 된다.

 

체험교육은 아침운동, 교실 꾸미기, 채색 콘테스트, 드라마, 골든벨 콘테스트, 마스코트 콘테스트, 영어 레이스, 비상대피훈련, 오락게임, 놀이활동, 영화감상, 현장학습 등으로 구성된다.

 

또한 직업(진로) 체험 상황영어는 공항ㆍ출입국ㆍ세관ㆍ호텔ㆍ극장ㆍ우체국ㆍ은행ㆍ경찰서ㆍ도서관ㆍ식료품점ㆍ미용실ㆍ부동산 사무소ㆍ대학 행정실ㆍ패스트푸드점ㆍ병원ㆍ레스토랑ㆍ방송국ㆍ프레젠테이션 룸ㆍ패션 멀티 숍 등 상황영어 체험관을 구비해 상황별 역할극을 통해 재미있고 효과적으로 실용회화를 익히도록 한다.

 

경상대학교는 입소 직후에 최적화된 수준별 학습을 위해 레벨 테스트를 치르며 과목별ㆍ수준별 담당교사제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캠프 참가 학생 전원 상해보험과 안전식탁을 위한 음식물 상해보험에 가입할 정도로 철저한 프로그램이다.

 

특히 경상대학교는 학생들이 안전하게 교육에 몰입할 수 있도록 반별 보조교사와 간호보조교사 배치, 안전 관리자와 안전관리 수송차량 24시간 대기, 교내 보건진료소 상시 운영, 진주 시내 종합병원과 협약 체결, 비상대피 훈련과 방역, 주말과 휴일 비상근무 등의 조치를 완벽하게 마무리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