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물섬 남해, 스토브리그로 ‘후끈’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1/04 [13:04]

보물섬 남해, 스토브리그로 ‘후끈’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1/04 [13:04]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새해 벽두부터 경남 남해군을 후끈 달구고 있는 ‘제10회 남해보물섬컵 전국 초·중등 스토브리그’가 지난 3일 개막한 가운데 대회 첫날 상주한려해상체육공원에서 초등 축구 강호팀인 경남 남해초와 전남 광양제철남초가 열전을 벌이고 있다.

▲ 보물섬 남해, 스토브리그로 ‘후끈’     © 남해군 제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