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사회
농어업
사천시, 2018 공공비축미 매입 완료
문종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12/06 [13: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사천시는 지난 10월 8일 산물벼를 시작으로 지난 5일까지 약 두 달 동안 실시한 2018년산 공공비축미 매입을 서포면을 마지막으로 목표물량인 10만5365포ㆍ40kg에 대한 매입을 100% 완료했다.

 

▲ 2018 공공비축미 매입 현장     © 사천시 제공


공공비축미 매입은 산물벼 1만2601포, 건조벼 9만2763포, 등급별로는 특등이 1만9177포(18%), 1등이 8만2025포(78%)로 1등급 이상이 96%로 이는 지난해 99%와 비교해 조금 낮은 수준이다.

 

2018년산 공공비축미 건조벼 매입의 특징을 살펴보면 톤백벼 매입 비중이 69%로 경상남도 평균 48%(2017년 기준)에 비해 비중이 높은 편으로 이는 농가 부담을 줄이고 2020년부터 전량 톤백벼 매입을 목표로 하는 경남도의 방침을 뒷받침하기 위해 사천시가 공공비축미 톤백 포장재 지원 사업을 통해 톤백 포장재를 100% 지원한 결과로 보인다.

 

특히 올해는 품종검정제 도입으로 전체 매입대상 농가 중 5%를 표본 추출해 각 매입 장소에서 품종검정을 위한 시료채취(600gㆍ1농가)도 함께 실시했으며, 농가에서도 매입대상 품종만 출하하기 위해 각별히 주의를 기울였다고 한다.

 

공공비축미 매입 가격은 2018년 수확기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기준으로 12월 중 결정된 후 중간정산금 3만원 외에 나머지를 12월 말까지 최종 정산해 지급할 예정이다

 

한편 송도근 사천시장은 수매기간 중간 중간 이른 아침부터 수매현장을 직접 방문해 농업관련 현안에 대한 농업인들의 다양한 의견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올해 폭염과 태풍 등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수매에 참여한 농가와 매입 관계자들을 격려하는 등 현장행정도 함께 펼쳤다.

ⓒ 진주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항쟁의 역사가 살아 숨 쉬는 완월동 / 정종재 기자
“김해, 대한민국 보건의료ㆍ의생명산업의 중심도시로 성장” / 정종재 기자
통영시, 폐조선소 재생 관광형 복합단지 해외 선전사례조사 실시 / 차연순 기자
조직개편과 기술경쟁력강화 수주확대 / 문종세 기자
합천군, 함양~울산 고속도로 건설공사 상생협력 MOU 체결 / 차연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