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정부, 간디 동상 김해시 기증

- 보리수 이어 특별한 친밀감 표현...연지공원 내 동상 터 마련 제막식

차연순 기자 | 기사입력 2019/10/08 [18:20]

인도정부, 간디 동상 김해시 기증

- 보리수 이어 특별한 친밀감 표현...연지공원 내 동상 터 마련 제막식

차연순 기자 | 입력 : 2019/10/08 [18:20]

[진주인터넷뉴스ㅣ 차연순 기자] 인도 정부가 석가모니 보리수에 이어 인도의 정신적·정치적 지도자인 마하트마 간디(1869-1948) 동상을 김해시에 기증하며 2천년 전 시작된 특별한 친분관계를 이어가고 있다.

 

▲ 인도정부, 간디 동상 김해시 기증(단체모습)  © 김해시 제공


김해시는 지난 5일 연지공원에서 간디 동상 제막식과 기념식수 행사를 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허성곤 김해시장, 스리프리야 란가나탄 주한 인도대사, 소누 트리베디 신임 주한 인도문화원장, 민홍철·김정호 국회의원, 김형수 김해시의회 의장 등 내외빈과 시민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축사, 경과보고, 간디 동상 제막식, 장군차 기념식수 순으로 이어졌다.

 

인도 정부는 세계 각국에서 추진하고 있는 간디 탄생 150주년 기념사업의 하나로 김해시에 간디 동상을 기증했으며 김해시는 한국 유림 독립운동 파리장서비와 거리의 독립기념관이 있는 연지공원 내 국제자매도시 기념원에 동상 터를 마련했다.

 

허성곤 시장은 “올해는 비폭력 저항의 상징, 마하트마 간디 탄생 150주년이자 3.1독립운동 100주년인 해”라며 “동상 건립으로 간디 정신이 김해시민의 가슴에도 영원히 남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난 2월 21일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가 김해시와 특별한 인연을 강조하며 석가모니 나무라 불리는 보리수를 기증한데 이어 다시 한 번 귀한 선물을 보내줘 깊이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인도와 우호협력 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해시와 인도는 2천년 전 인도 아유타국 허황옥 공주와 가락국 시조 김수로왕과의 혼인으로 맺어진 인연을 바탕으로 문화·관광·경제를 비롯한 다각도의 교류를 지속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