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대전고속도로 달리던 냉동차 화재…4000만원 재산피해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8/12 [14:58]

통영대전고속도로 달리던 냉동차 화재…4000만원 재산피해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8/12 [14:58]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진주시 정촌면 화개리 통영대전고속도로 대전방향 진주JC 인근을 달리던 냉동탑차에서 12일 오전 1시 7분경 불이 났다.

▲ 진주시 정촌면 대전통영고속도로 대전방향 진주JC 인근을 달리던 4.5톤 냉동탑차 화재 진압을 하고 있다.     © 경상남도 소방본부 제공


이날 불은 4.5톤의 냉동탑차에 적재된 돼지고기 130여마리와 타이어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4000만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20여분만에 진화됐다.

운전자 이모(54)씨는 차량을 운행하던 도중 뒷타이어에 펑크가 나면서 갓길에 정차한 후 곧이어 불이 나자 119에 신고했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타이어 과열로 차량에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자세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