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경남은행, 중소기업 금융지원협약 체결

- 고용우수기업, 진주시 주력산업(항공,자동차,바이오,농기계,)기업에 융자지원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8/06 [11:15]

진주시-경남은행, 중소기업 금융지원협약 체결

- 고용우수기업, 진주시 주력산업(항공,자동차,바이오,농기계,)기업에 융자지원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8/06 [11:15]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진주시(시장 조규일)와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은 6일, 시청에서 중소기업지원을 위한 500억원 규모의 ‘지역경제살리기 중소기업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진주시 경남은행 중소기업 금융지원협약 체결     © 진주시 제공


협약의 주요내용은 경남은행에서 진주시 소재 중소기업을 위한 특별한도 500억원을 조성해 중소기업에게 신용등급에 따라 1.0% ~ 최대1.4%의 우대금리로 융자를 지원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10억 원의 기업자금을 4.4%로 대출받아 매년 4400만원의 이자를 납부하던 중소기업이 협약 자금을 대출하면 최소 1% 우대금리를 지원받아 최대 3400만원만 이자로 납부하게 되어 기업은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받는다.

 

향후 계획은 전체 500억 원 중 250억 원은 진주시 주력산업인 항공, 자동차, 바이오, 농기계부품 생산 업체를 대상으로 지원하고, 나머지 250억원은 정부, 지자체, 공공기관에서 선정한 고용(일자리창출) 우수기업과 상시 종업원 고용이 증가한 고용 우수기업에 지원한다.

 

이외에도 중소기업신용보증서를 발급받아 대출을 실행하는 중소기업은 3년간 보증료 0.2%지원과 추가로 0.4%의 금리감면을 지원받을 수 있다.

 

협약에 따라 8월 6일부터 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며 세부적인 지원내용 및 자금신청은 경남은행 각 지점에서 확인·신청을 할 수 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기업의 기(氣)를 살려 진주시가 기업가정신 수도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며“경남은행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