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님 파우치지갑 훔친 대리기사 구속

차연순 기자 | 기사입력 2019/06/10 [10:56]

손님 파우치지갑 훔친 대리기사 구속

차연순 기자 | 입력 : 2019/06/10 [10:56]

[진주인터넷뉴스ㅣ 차연순 기자] 경남 진해경찰서는 대리운전 중 손님의 금품을 훔쳐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50대가 또다시 같은 범행을 저지른 A(54)씨를 절도 혐의로 구속했다고 10일 밝혔다.

 

▲ 진해경찰서 전경    


A씨는 지난 5월 12일 오전 3시경 김해시 어방동 한 식당 주차장에서 B(48·여)씨로부터 대리운전 요청을 받고 진해까지 차량을 운행했다가 300만원이 들어 있는 파우치 지갑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B씨는 파우치를 무릎 위에 올려둔 채 술에 취해 잠이 들었으며, 이 파우치에는 B씨 어머니의 병원비 300만원이 들어있었다.

 

파우치가 사라진 사실을 안 B씨가 A씨에게 직접 전화해 금품을 돌려달라고 했고, A씨가 “가져가지 않았다”고 발뺌하자 경찰에 신고했다.

 

조사결과 A씨는 앞서 같은 수법으로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훔친 300만원을 유흥비로 탕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