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진교면 술상어장에 새고막 종패 살포

- 하동군, 술상어촌계 마을어장에 새고막 종패 21t…어업인 소득증대 기대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5/10 [13:32]

하동 진교면 술상어장에 새고막 종패 살포

- 하동군, 술상어촌계 마을어장에 새고막 종패 21t…어업인 소득증대 기대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5/10 [13:32]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하동군은 10일, 진교면 술상 마을어장에 새고막 종패를 살포하는 마을앞바다 소득원 조성사업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 새고막 종패 살포     © 하동군 제공


이 사업은 지역여건에 맞는 수산자원 기반 조성을 통해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수산물 생산으로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기여하고자 추진됐다.

 

군은 이날 술상어촌계 마을어장에 새고막 종패 21t을 살포했다. 이번에 살포된 새고막 종패는 여수시 종패양식장에서 채취한 각장 1~2㎝ 내외로, 도비·군비·수협 및 자부담 등 70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군은 종패가 앞으로 2년 정도 어장에서 자라 성패로 팔면 1억 5000만원의 수익을 올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군과 어촌계는 살포된 종패가 잘 자랄 수 있도록 불법 채취 등을 철저히 감시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종패 살포사업을 통해 하동 앞바다의 수산자원 증식과 함께 안정적인 새고막 생산으로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