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베트남서 970만弗 수출의향 체결

- 동의초석잠·시골농장·자연애제약...郡 동남아 시장 수출 확대 등 노력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4/29 [16:50]

산청군 베트남서 970만弗 수출의향 체결

- 동의초석잠·시골농장·자연애제약...郡 동남아 시장 수출 확대 등 노력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4/29 [16:50]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산청군이 베트남 현지에서 진행된 ‘경남 농식품 수출 판촉전’에서 970만 달러(한화 약 112억6000만원) 규모의 수출의향서를 체결했다.

 

▲ 산청군 베트남서 970만弗 수출의향 체결 베트남 현지바이어와 경남도 산청군 관계자 등 기념촬영     © 산청군 제공


29일 군에 따르면 지난 24일부터 28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동나이성, 하노이 등지서 진행된 ‘경남 농식품 판촉전 및 수출상담회’에서 지역 3개 기업이 해외바이어를 상대로 970만 달러의 수출의향서를 체결했다.

 

이번 수출상담회는 경남도내 12개 기업이 67개 품목으로 참가해 베트남 바이어 15개사와 2020만 달러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또 15개 현지 바이어사와 2000만 달러의 수출의향서를 체결했다.

 

산청군에서 참가한 3개 기업은 9개 품목으로 970만 달러 규모의 수출의향서를 체결했다.

 

동의초석잠(대표 정상용)은 지리산 생수 및 음료수 외 2종으로 900만 달러, 시골농장(대표 박경제)은 벌꿀외 2종으로 20만 달러, 자연애제약(대표 강민철)은 홍삼 경옥고환 외 2종으로 50만 달러 수출의향서를 체결했다.

 

이번 베트남 마케팅 활동에 참가한 박정준 산청부군수는 “농특산물의 베트남 수출은 매년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라며 “이번 수출의향체결을 계기로 베트남 수출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 지역 기업의 베트남 및 동남아 시장 진출을 위해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