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군, 2019년 첫 모내기

- 봄을 알리는 따뜻한 소식, 4월 15일부터 이앙 시작

차연순 기자 | 기사입력 2019/04/15 [16:53]

창녕군, 2019년 첫 모내기

- 봄을 알리는 따뜻한 소식, 4월 15일부터 이앙 시작

차연순 기자 | 입력 : 2019/04/15 [16:53]

[진주인터넷뉴스ㅣ 차연순 기자] 경남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15일, 올해 첫 모내기가 고암면 신기마을 하태윤(73세) 농가의 논(1.8㏊)에서 실시됐다고 밝혔다.

 

▲ 2019년 조기재배 벼 첫 이앙     © 창녕군 제공


군은 극조생종인 진옥벼로 11개 읍․면 일원에 벼 조기재배 단지 65㏊를 조성했고, 조기재배로 생산된 벼는 8월초 수확 후 롯데마트, 롯데슈퍼 등 롯데유통 계열사에 계약 체결해 납품 될 예정이다.

 

한정우 군수는 “조기재배는 지구온난화에 따른 기상 이변과 태풍 등 재해 대비, 노동력 분산을 통한 농가 경영비 절감 및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며, “농가 소득에 도움이 되는 조기재배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쌀값 안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하태윤 농가는“벼 조기재배 단지 조성을 위한 군의 지원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군에서 시행하는 각종 농정 시책에 적극 참여 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