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진양농협 조합장 유호종씨 재선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3/14 [13:34]

진주진양농협 조합장 유호종씨 재선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3/14 [13:34]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서 경남 진주진양농협 8대 조합장에 유호종(57) 현 조합장이 당선됐다.

 

▲ 유호종 당선자     © 문종세 기자


경남선관위는 13일 치러진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서 총선거인수 2898명 가운데 2422명(83.6%)이 투표한 가운데 유 후보가 975표(40.5%)로 손종태 후보와 138표 차이로 조합장에 당선됐다고 밝혔다.

 

이번 선거에서 유 후보 975표, 손 후보 837표, 조 후보 504표, 또 다른 유 후보 92표, 무효 14표를 기록했다.

 

유 당선자는 “진주진양농협 조합원들께서 믿고 맡겨준 만큼 앞으로 경영혁신을 통한 농협 발전을 이룩해 보답하겠다” 며 “조합원들과 유대를 강화해 조합원들이 애써 생산한 농산물의 안정적 판로 확보에도 더욱더 노력해 조합원들의 소득증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당선소감을 밝혔다.

 

유호종 당선자는 지난 2017년 4월 7일 허석구 전 조합장이 선거법 위반으로 대법원 상고심이 기각되면서 벌금 500만원을 선고한 원심판결로 당선무효형이 확정되면서 보궐선거로 잔여임기 조합장을 지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