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마산회원구, '창원NC파크마산구장' 교통소통 대책

- 삼호로변 주차허용구간 표지판 정비 및 대형마트 주차장 이용협조

정종재 기자 | 기사입력 2019/03/14 [11:12]

창원시 마산회원구, '창원NC파크마산구장' 교통소통 대책

- 삼호로변 주차허용구간 표지판 정비 및 대형마트 주차장 이용협조

정종재 기자 | 입력 : 2019/03/14 [11:12]

[진주인터넷뉴스ㅣ 정종재 기자] 경남 창원시 마산회원구(구청장 최옥환)는 창원NC파크마산구장 ‘100만 관중 달성’에 발맞춰 2019 KBO(한국프로야구)리그 기간 동안 방문객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주차난 해소와 교통소통 대책을 꼼꼼하게 챙겨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

 

▲ 마산회원구 진종상 경제교통과장은 관계 직원들과 '창원NC파크마산구장' 개장식에 맞춰 관람객들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현장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 창원시 제공


지난해 마산회원구에서는 주차난 해소를 위해 관할 경찰서와 협의해 야구 경기기간 동안 일시적으로 주차를 할 수 있는 구간을 다음과 같이 지정했으며, 허용 시간은 야구 경기시작 1시간 전부터 경기종료 후 1시간까지로 했다.

 

일시주차 허용구간은 ‣ 마산종합운동장 북문 ~ 마산종합운동장 (구)정문 [편면 300m], ‣ 롯데마트 출입문 ~ 가고파초등학교 횡단보도 [편면 300m]로 지정했다.

 

또한, 일시 주차허용 구간을 알리는 안내표지판 점검과 더불어 경기시간 동안의 인근 대형마트 주차장 개방 협조와 관련 대형마트와 협의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동시에 주차공간을 확보할 수 있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그 밖에도 대중교통 이용 시 티켓 할인 혜택과 멀리 있는 시민들을 위한 셔틀버스 운행, 등 993번, 800번 급행버스 등의 다양한 이용방법에 대해 홍보를 실시하기로 했다.

 

특히, 오는 18일 오후 5시20분 개최되는 '창원NC파크마산구장' 개장식에 참여하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경찰 및 모범운전회, 대형마트 등에 주차장 협조를 당부하고 주차상황실을 운영해 주차안내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진종상 마산회원구 경제교통과장은 “주차공간 확보를 위해 다양한 방안을 강구할 것이며, 대중교통 이용 홍보도 병행해 주차난을 해소하고 그 밖의 주차금지 구역을 강력 단속을 실시해 방문객들의 원활한 교통소통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