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미세먼지 등 현안 해결 자문회의 개최

- 학계, 유관기관, 시민단체 등 참여, 환경 현안사항에 대한 다양한 의견 수렴

정종재 기자 | 기사입력 2019/03/13 [15:03]

경남도, 미세먼지 등 현안 해결 자문회의 개최

- 학계, 유관기관, 시민단체 등 참여, 환경 현안사항에 대한 다양한 의견 수렴

정종재 기자 | 입력 : 2019/03/13 [15:03]

[진주인터넷뉴스ㅣ 정종재 기자] 경상남도는 13일 오후 2시, 경남도청 도정회의실에서 미세먼지 등 당면한 환경 현안에 대한 자문을 구하기 위해 ‘경상남도 환경정책위원회’를 개최하고 위원 위촉식을 가졌다.

 

▲ 경상남도 환경정책위원회 위촉식 및 자문회의     © 경상남도 제공


‘경상남도 환경정책위원회’는 환경 관련 위원회 중 가장 기본이 되는 위원회로 환경보전계획 수립, 환경기준 설정 등 각종 환경 분야 중요사항에 대한 심의와 자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번 위원회는 대학교수 등 전문가와 유관기관 관계자 및 시민사회단체 활동가 등 총 18명으로 구성되며, 올해부터 다음 해까지 2년간 활동한다.

 

이날 위촉식에서 박성호 경상남도지사 권한대행은 “도정 운영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행정만으로는 한계가 있으며 민간이 중심이 되어 주체적으로 참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하면서 “환경정책위원회가 중심이 되어 미세먼지와 낙동강 녹조 등과 같이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환경 분야 현안 해결과 우리 도의 지속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도정 운영 방향성에 대해 많은 조언과 자문을 해 달라.”고 말했다.

 

이어 진행한 자문 회의에서는 날로 심각해지고 있는 미세먼지와 매년 반복되는 낙동강 녹조 및 플라스틱 등 1회 용품 문제 등에 대한 합리적인 도 차원의 정책 추진 방향과 효율적인 추진방법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정석원 경상남도 환경산림국장은 “오늘 논의된 사항은 정책 추진에 잘 반영해서 미세먼지 등 환경오염으로 인해 커지고 있는 도민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