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사로 다투다 누나 살해하려 한 50代 구속

차연순 기자 | 기사입력 2019/02/11 [15:01]

가정사로 다투다 누나 살해하려 한 50代 구속

차연순 기자 | 입력 : 2019/02/11 [15:01]

[진주인터넷뉴스ㅣ 차연순 기자] 경남 합천경찰서는 누나를 살해하려고 한 혐의(살인미수)로 A(52)씨를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 합천경찰서 전경    


A씨는 지난 7일 오후 6시 10분경 합천에 있는 자신 집에서 가정사로 누나와 언쟁을 벌이다가 누나를 둔기 등으로 수차례 때려 살해하려고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 누나는 사건 직후 남편에 의해 발견돼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다행히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범행 이후 고향으로 달아난 A씨를 당일 오후 7시 10분경 붙잡았다.

 

A씨는 교도소에서 복역하다가 지난해 가석방된 상태인 것으로 경찰은 확인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