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2019농기계 순회수리교육 시작한다

- 원거리마을 농업인, 농기계 수리걱정 덜어

문종세 기자 | 기사입력 2019/02/11 [10:43]

진주시, 2019농기계 순회수리교육 시작한다

- 원거리마을 농업인, 농기계 수리걱정 덜어

문종세 기자 | 입력 : 2019/02/11 [10:43]

[진주인터넷뉴스ㅣ 문종세 기자] 경남 진주시는 오는 13일부터 12월 17일까지 진주시 원거리마을을 순회하면서 농기계 수리점검은 물론 농기계 사용 안전교육도 함께 추진한다.

 

▲ 2018년 농업기계 순회수리교육 사진     © 진주시 제공


본격적인 영농시기가 도래하기 전 부터 시가 농기계 순회수리교육을 시작해 농기계 고장으로 인한 영농불편을 사전에 해소하고, 안전사용 교육을 병행해 농업인의 적기영농 실현에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수리센터와 멀리 떨어진 마을부터 우선 진행한다.

 

특히 지난해에는 275개 마을에 경운기 1033대, 관리기 277대, 동력분무기 325대, 예초기 1015대 등 3112대의 농업기계를 수리점검 해 농업 경영비 절감에 도움을 줬다.

 

올해 시의 찾아가는 농기계 One-stop 서비스 지원팀은 오는 13일 금곡면 (죽곡, 장재)마을을 시작으로 260개 마을을 순회하며 부품 당 5만원 이하의 수리비용은 무상으로 지원한다.

 

또한 순회기간 중 (문산읍 송정, 수곡면 조계, 대곡면 덕곡, 사봉면 남마성, 진성면 두소)마을에서 농업기계의 올바른 사용법 및 안전사고 예방교육, 농업인의 자가 정비 및 수리 기술능력 배양, 농업기계 고장에 대한 진단 방법 등에 대한 내용으로 농업기계 현장기술교육도 실시한다.

 

시 관계자는 “올해 순회수리교육 중점사항으로 농업인 각자가 안전사고에 대한 경각심과 안전교육의 필요성을 인지할 수 있도록 현장 안전교육에 더욱 힘쓰고 농기계임대사업과 병행해 농업기계 안전교육을 더욱 확대 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농업기계 안전사고가 한 것도 발생하는 일이 없도록 농업인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진주시 농업인의 숙원사업이자 조규일 진주시장의 공약사업인 농기계임대사업은 오는 4월 중 진주시지역농업개발시설(집현면 신당길207번길 22) 내 농기계창고 대수선공사를 완료해 트랙터 등 47종 172대의 농기계를 구입해 중부권역 농기계임대사업소를 신설하고, 2020년 진주시농업기술센터 이전부지(문산읍 두산리 777번지) 내에 총 사업비 34억원을 들여 남부권역 농기계임대사업소도 신설 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