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봄꽃 생산에 '한창'

- 봄꽃 향기 가득한 팬지, 데이지, 금잔화 등 9종 30만본

정종재 기자 | 기사입력 2019/02/11 [10:25]

양산시, 봄꽃 생산에 '한창'

- 봄꽃 향기 가득한 팬지, 데이지, 금잔화 등 9종 30만본

정종재 기자 | 입력 : 2019/02/11 [10:25]

[진주인터넷뉴스ㅣ 정종재 기자] 경남 양산시는 시민들이 봄을 느끼고, 아름다운 도심 환경을 즐길 수 있도록 거리 꽃단장에 나설 팬지, 데이지, 금잔화 등 봄꽃 9종 30만본 생산이 한창이다.

 

▲ 양산시 초화류육묘장     © 양산시 제공


2018년에 준공한 하북면 용연리 양산시 초화류육묘장에서 정성스럽게 키워 3월 중순부터 주요 시가지 화분·화단에 식재할 계획이며, 전 읍면동 및 학교, 유관기관에도 분양할 예정이다.

 

또한, 4월 상순에는 시가지 주요 지하차도 및 교량에 웨이브 폐츄니아 6만본을 설치해 꽃의 도시로 조성할 계획이다.

 

양산시 관계자는 “환경 친화적인 꽃의 도시 조성을 통해 깨끗하고 볼거리 있는 힐링 도시를 조성하여 타 도시의 귀감이 될 것이며, 계절별로 30만본 정도의 꽃을 육묘장에서 자체 생산해 연중 체계적인 꽃의 도시 조성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