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성무 창원시장, 제로페이 시범결제 시연

정종재 기자 | 기사입력 2019/01/10 [16:57]

허성무 창원시장, 제로페이 시범결제 시연

정종재 기자 | 입력 : 2019/01/10 [16:57]

[진주인터넷뉴스ㅣ 정종재 기자] 허성무 경남 창원시장은 10일 소상공인 간편결제 서비스 ‘제로페이’의 활성화를 위해 직접 시연 및 홍보에 나섰다.

 

▲ 허성무 창원시장 제로페이 시범결제 시연     © 창원시 제공


허 시장은 용호동 일원 제과점과 커피전문점에서 직접 제로페이를 이용해 빵과 커피를 구입했다. 또 제로페이 미가입 사업장에 대해서는 제로페이 가맹점 신청을 홍보했다.

 

제로페이에 참여한 민간사업자는 네이버‧페이코 등 전자금융업자 9곳과 농협‧경남은행 등 금융회사 20곳 등 총 29곳이다. 소비자가 본인 스마트폰에 민간사업자의 간편결제 앱을 설치하고, 매장에 비치된 제로페이 QR코드를 찍으면 결제가 이루어진다.

 

< 제로페이 이용 가능 앱(29개) >


또한 제로페이 가맹점에 가입하려면 제로페이 홈페이지에서 신청하거나, 가까운 농협‧경남은행,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창원시소상공인연합회, 중소기업중앙회 경남지부, 경남신용보증재단을 방문해 가맹신청서를 작성하고 사업자등록 사본 등 구비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궁금한 사항은 제로페이 콜센터, 소상공인간편결제 추진사업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제로페이를 이용하면 가맹점주는 결제수수료 0%대(연매출액에 따라 0%~0.5%)로 카드수수료보다 절약된다. 소비자는 제로페이 사용금액의 40%를 소득공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제로페이 사업이 성공하기 위해서는 우선 가맹점 신청이 많아야 하며, 소비자들이 많이 이용해야 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전 직원 및 주민대상으로 제로페이 가맹점 신청과 이용 홍보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