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치
정치일반
'반기문 대통령 출마요청 운동본부' 출범
반기문 지지자들, 대선출범운동본부 출범식 열어
이도균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6/11/02 [15:5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반기문 팬클럽 발대식 330인과의 발기인 선포식     © 이도균기자

 

여권 유력 대선주자로 꼽히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지지율이 ‘최순실 게이트’ 여파로 하락하는 가운데 반 총장의 차기 대선 출마를 희망하는 팬클럽이 출범했다.

반 총장의 대선 출마를 지지하는 ‘반기문 대통령출마요청 범국민운동본부’ 소속 발기인 330명은 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출범식을 열었다.

본부 중앙회장 겸 총재대행은 마홍배 사랑희망나눔운동본부 총재가, 총괄본부장은 김재익 한국청풍명월나눔진흥회 총단장이 맡았다.

본부는 이날 ‘국가를 위해, 국민을 위해, 통일을 위해, 화합을 위해’ 란 제목의 출범사에서 “반 총장은 대한민국 정치판에 은원관계가 없는 관료 출신으로 망국적 지역주의를 조장하지 않을 것”이라며 “반 통장이 대통령으로 당선되는 길이 지역 이기주의를 없앨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을 전 세계만방에 떨칠 수 있도록 할 수 있는 사람은 대한민국에서 반 총장 외에는 대안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날 출범식은 정치인이나 원로 등 유력 인사들은 참석하지 않은 채 조촐하게 진행됐다. 마 총재대행은 “정치적 관계없이 순수하게 반 총장을 지지하는 사람들이 모인 자리”라고 말했다.

본부는 앞으로 전국 252개 지회를 구성, 반 총장이 대선에 출마할 때까지 서명운동을 벌이겠다고 밝혔다.
 

ⓒ 진주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거창군, 군민과 함께 하는 ‘열린 보고회’ 개최 / 정종재 기자
망경초 . 제8회 어린이문학공모전 으뜸상 수상 / 박소담 기자
혁신도시∼국도2호선 연결도로 개통 / 정종재 기자
‘2017년 경상대 한마음 워크숍’ 개최 / 정종재 기자
진주시 하수관로공사 주민불편 가중 / 정종재 기자
광고